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본문으로 바로가기

KIOM 뉴스

뒤로 앞으로

센터소개

KIOM 뉴스 상세보기
제목 한의학연, ‘약용 생물자원 빅데이터 센터 구축 사업’ 선정
분류 보도자료 기사링크
작성자 홍보협력팀 등록일 2019-12-03 조회수 56

한의학연, ‘약용 생물자원 빅데이터 센터 구축 사업선정

식약처 고시 약재 500여 종 관련 빅데이터 구축 및 공개

3년간 최대 연구비 9억 원 규모

 

한국한의학연구원(원장 김종열, KIOM, www.kiom.re.kr, 이하 한의학연)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와 한국정보화진흥원(원장 문용식)이 추진하는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사업에 선정돼 약용 생물자원 데이터 개방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밝혔다.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사업은 공공과 민간의 협업을 통해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를 구축하고 데이터 축적·유통을 활성화하여 데이터 거래의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금융, 문화, 헬스케어, 산림 등 10개 분야별 플랫폼을 구축하고 각 10개의 센터를 설치해 총 100개의 센터를 구축하게 된다.

 

한의학연은 약용 생물자원 빅데이터를 주제로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의 산림 플랫폼 내 최종 센터로 선정됐다. 약용 생물자원 데이터 생산·가공 분야에 역량을 보유한 한의학연은 정부 3.0* 전문기관인 피씨엔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전문성을 강화했다.

*정부3.0: 공공정보를 개방·공유하고, 부처 간 칸막이를 없애며 소통·협력함으로써 국민 개개인에 대해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정부 운영의 패러다임

약용 생물자원 빅데이터 센터는 식약처에서 고시하는 약재 500여 종의 유용성과 바이오 연계 정보 등을 빅데이터로 구축하고 산림 플랫폼에 공개해 누구나 해당 정보를 유통·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약용생물 유용성 정보의 경우 고문헌은 물론 한의학 교과서의 의료정보까지 알기 쉽게 가공해 일반인들도 이해 가능하도록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의료, 바이오 등 다양한 산업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한의 약용 생물자원의 구성성분 정보 외에도 성분과 연관된 단백질 정보를 구축할 계획이다. 그 밖에도 약용 생물자원의 분포, 가격, 웰빙푸드 레시피 등 산업 현장은 물론 일반인에게 필요한 정보를 생산·구축하게 된다.

 

한의학연 김종열 원장은 빅데이터 플랫폼 센터 구축 사업을 통해 임상에서 검증된 약용 생물자원의 유용성 정보가 한의약 분야뿐만 아니라 다양한 산업에 유통·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전글 한의학연, 한의약 의료기기 ISO 국제표준화 회의 개최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비밀번호 확인

확인 닫기

  • 콘텐츠 담당자

    담당부서 : 홍보협력팀   /  담당자 : 김연경   /  연락처 : 042-868-9412
  • 콘텐츠 만족도

    등록하기

비밀번호 확인

비밀번호 확인

확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