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본문으로 바로가기

KIOM 뉴스

뒤로 앞으로

센터소개

KIOM 뉴스 - 제목, 분류, 기사링크,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 콘텐츠 내용 상세보기
제목 한약처방 사물탕의 난임 예방·치료 효능 및 작용기전 규명
분류 보도자료 기사링크
작성자 디지털홍보팀 등록일 2021-07-07 조회수 362

한약처방 사물탕의 난임 예방·치료 효능 및 작용기전 규명

노화 및 항암제로 인한 난소기능저하 문제 예방·개선 확인

난소기능 관련 유전자 발현 정상 수준으로 회복

한국한의학연구원(원장 이진용, 이하 한의학연) 한의약융합연구부 유수성 박사 연구팀이 동물실험을 통해 노화 및 항암제 부작용으로 유발된 난임에 대한 사물탕*의 예방·치료 효능을 입증했다.
사물탕: 숙지황, 당귀, 천궁, 작약 등 4가지 약재로 구성된 처방으로 불임증, 월경불순, 갱년기장애, 임신중독, 산후증 등에 쓰임.

 연구 성과는 국제 저명학술지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와 에이징(Aging)에 게재됐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난임(불임)환자 수는 228천 명이고 난임 시술을 받은 환자는 13만여 명으로, 17(12,569)에 비해 10배 이상 증가했다.

  난임 치료에는 주로 배란유도, 인공수정, 체외수정시술 등이 쓰이는데, 최근 결혼연령의 증가로 난소 예비력*이 감소하고 건강한 난자의 배란·채취가 어려워져 치료 성공률이 낮아지고 있는 실정이다.
난소 예비력: 건강한 난자를 생산할 수 있는 난소의 능력. 난포의 수 및 관련 호르몬으로 평가함.

이에 연구팀은 난소 예비력 감소 억제를 통한 난임 예방과 배란되는 난자의 질 개선을 통한 난임 치료에 중점을 두고 유효한 한의 치료의 활용확대하기 위한 연구를 수행해왔다.

그 일환으로 연구팀은 난임은 물론 월경불순, 산후증 등 여러 여성 질환에 쓰이는 사물탕* 고령화 및 항암제로 인해 유발된 난임 개선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 알아보고자 동물실험을 수행했다.

먼저 연구팀은 고령(40주령)의 실험쥐에게 사물탕을 4주간 경구 투여한 후 노화로 인한 난소 예비력 감소와 배란된 난자의 질 저하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했다.

 난소 예비력 평가를 위해 원시난포 개수를 파악한 결과, 사물탕을 투여 실험군의 경우 원시난포가 마리당 평균 14.3로 무처치 대조군(6.2) 두 배 이상으로, 난소 예비력 감소가 억제됐다.
원시난포: 난자를 포함하며 난소 조직에 있는 주머니 모양의 세포집합체인 난포의 미성숙 상태.

 , 배란유도 후 건강한 성숙 난자 수도 실험군은 마리당 평균 1.1 무처치 대조군(0.1)보다 많았으며, 교배 후 임신 성공률은 70%대조군(10%)에 비해 뚜렷하게 증가했다.

, 연구팀은 항암제*난소기능저하를 유도한 실험쥐에게 4주간 사물탕을 경구 투여하고 다시 4주 후 항암제의 만성독성**으로 유발된 난소 예비력 감소와 난자의 질 저하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했다.
시클로포스파미드(Cyclophosphamide)는 유방암 환자에 자주 사용되는 항암제로 난소 독성이 있어 항암치료 후 난임을 유발할 수 있음.
만성독성: 생물에 대한 독성이 장기간에 걸쳐 나타나는 것. 항암제 투여 시 독성이 만성적으로 지속됨.

  그 결과, 사물탕을 투여한 실험군에서 배란유도 후 확인된 건강한 성숙 난자 수는 마리당 평균 6.8개로 무처치 대조군(3.7)보다 많았다.

  하지만, 난소 예비력 개선 효능에는 유의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연구팀은 사물탕의 난소 예비력 및 난자 질 개선 효능의 작용기전을 규명하고자 난소 조직을 이용해 관련 유전자 발현을 파악할 수 있는 전사체* 분석을 실시했다.
전사체: 일정한 시간에서 한 세포에 존재하는 모든 RNA 분자의 합으로 전사체 분석을 통해 특정 시간에서 발현중인 유전자를 파악할 수 있음

  분석결과, 사물탕을 투여한 고령 실험쥐는 난포 성장을 조절하는 난소 내 RAS 신호 전달 경로 관련유전자 발현이 젊은 쥐와 비슷한 수준으로 회복됐고,

  항암제로 난임을 유발한 실험쥐는 사물탕 투여 후 난자성숙과 관련된 유전자 발현이 정상 쥐에 가깝게 회복됐다.

연구책임자 유수성 박사는 결혼연령 증가 등 여러 요인으로 난임도 예방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고 강조하며 이번 연구결과를 토대로 사물탕과 체외수정시술을 병행하는 한·양방 통합 치료기술개발을 위한 임상시험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의학연 이진용 원장은 만성·난치성 질환 극복을 위해 한의약 기반의 치료기술 개발에 힘쓰고 있다국민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에 기여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전글 약용식물 찾아 떠날 제 10기 어린이 본초 탐사대 참가자 모집
다음글 한의학연, ‘중국의 국가 중의약 시스템’ 발간

비밀번호 확인

비밀번호 확인

확인 닫기

  • 콘텐츠 담당자

    담당부서 : 홍보협력팀   /  담당자 : 정지우   /  연락처 : 042-869-2776
  • 콘텐츠 만족도

    등록하기

비밀번호 확인

비밀번호 확인

확인 닫기